미스 유니버스 2020, 미스 멕시코 안드레아 메자(Andrea Meza) 우승

2021년 5월 17일, 미스 유니버스 2020(Miss Universe 2020) 결선이 미국 플로리다 주 세미놀 하드록 호텔 앤 카지노(Seminole Hard Rock Hotel & Casino)에서 열렸다.

코로나-19(COVID-19) 여파로 인해 여타 미인대회가 대부분 취소되는 가운데에서도 미스 유니버스 측은 2020년 대회를 계속 연기했고, 결국 해를 넘겨 2021년 5월 중순에야 개최하게 된 것이다.

2021년이 벌써 여름을 향해 달려가는 상황이라 미스 유니버스 2020의 우승자는 결국 보장된 임기가 그만큼 줄어들게 된다. 그로 인해 미스 유니버스 2021 대회 역시 2022년 초중반으로 연기될 수 있다는 소식도 있다.

《안드레아 메자(Andrea Meza)》

이번 대회의 우승자는 미스 멕시코 출신의 안드레아 메자(Andrea Meza)가 차지했는데, 그녀는 미스 유니버스와 라이벌 대회인 '미스 월드 2017'에서 아쉽게 준우승에 그친 한을 이번에 풀었다.

《미스 유니버스 2019 조지비니 툰지가 왕관을 수여하고 있다》


● 안드레아 메자(Alma Andrea Meza Carmona)


- 출생:
1994년 8월 13일, 멕시코 치와와(Chihuahua)시

- 거주지: 멕시코 과달라하라(Guadalajara)
- 신장: 180cm(5′ 11″)

멕시코는 안드레아 메자를 포함해 세 번째 미스 유니버스를 배출하며 미인대회 강국 중 하나로 위치를 공고히 했다. 멕시코는 1991년 루피타 존스(Lupita Jones), 2010년 히메나 나바레테(Ximena Navarrete)가 이 대회에서 우승한 바 있다.

《루피타 존스 / 히메나 나바레테》

한편 미스 유니버스 2020의 준우승은 브라질의 줄리아 가마(Julia Gama), 3위는 페루의 야닉 마세타(Janick Maceta)가 선정되었으며 한국의 박하리는 아쉽게 예선을 통과하지 못했다.

《2위 미스 브라질 / 3위 미스 페루》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