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 월드컵, 일본에 패배한 러시아의 폭동

2002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에서 튀니지를 상대로 2:0 승리를 거둔 러시아는 토너먼트행 9부 능선을 넘어선 것처럼 의기양양했다. 다음 경기는 비록 개최국이지만 한수 아래로 평가되는 아시아 국가인 일본이었던 것이다.

2002년 6월 9일, 사이타마 스타디움 2002(Saitama Stadium 2002) 경기장에 입성한 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러시아 응원단도 모스크바 마네즈나야 광장에 대거 모여들었다.

당국은 최초 1,500명가량이 모일 것으로 예상했으나 8,000명 이상이 집결하며 현장은 전운이 감돌기 시작한다.

흔히 '전쟁'에 비유되는 A매치답게 러시아 팬들은 이 경기를 '제2차 러일전쟁'이라 칭하고 기분 좋은 승전보를 기대했다. 하지만 예상과는 달리 경기가 잘 풀리지 않았고 불만이 속속 터져 나오기 시작하는 와중, 후반 51분 일본 이나모토 준이치(아스날)의 골이 터지며 패색이 짙어졌다.

이후 경기가 그대로 종료되자 어디선가 차가 폭발하고 시청과 체호프 예술극장에서는 연기가 피어올랐으며, 상점 273곳의 유리창이 박살 나는 폭동으로 이어졌다.

폭동의 결과는 참혹했다. 75명이 부상(중상 49명)을 당하고 1명이 사망하였으며, 경찰 차량 3대를 포함해 107대의 차량이 파손되었다. 수백 명의 폭도들이 연행되었으나 이중 8명만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러시아 대표팀은 첫 경기를 이기고도 일본에 패배하며 침체되더니 최종전인 벨기에와의 경기에서도 2:3으로 패배하며 조 3위로 귀국길에 올랐다.

 

2002년 월드컵 당시, 신문 헤드라인 모음

2002년 한일월드컵(공식 명칭: 2002 FIFA World Cup Korea/Japan™)이 열린 2002년 5월 31일부터 6월 30일까지 동아일보 헤드라인 모음. ※ 지면신문이기 때문에 전날의 기사가 다음날 발행되었다. • 대회 개

bestan.tistory.com

댓글(4)

  • 2021.06.11 22:02 신고

    안녕하세요 잘 보고 갑니다 ^^*

  • 마스터가제트
    2021.08.16 14:15

    저때 이나모토의 골이 업사이드였죠 명백한 오심이었는데 골이 그대로 인정이 되었고 그 골이 결승골이었기 때문에 분노가 더 커지지 않았나 생각해봅니다. 아무튼 일본도 홈경기 오심 엄청났는데 우리나라보고 4강 매수니 떠드는거 보면 정말 어이가 없습니다.

    • 2021.08.17 20:34 신고

      저도 해당 영상을 봤는데 오심이 맞더군요. 스페인, 이탈리아 등이야 당사자들이니 아쉬운 마음에 홈경기 텃세니 어쩌니 그러는 거라 쳐도, 중국이나 일본이 매수라며 폄하하는 건 탈아시아급 성적을 낸 한국과 대비되며 본인들을 더 패배자로 만들 뿐이죠.

Free coun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