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78년, NGC 사진작가가 촬영한 중국의 강

미국 와이오밍주 출신의 딘 콩거(Dean Conger)는 국내외에서 저명한 사진상과 언론상을 수상한 20세기의 위대한 사진작가 중 한 명으로, 1989년 은퇴할 때까지 내셔널 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 소속으로 전 세계를 누볐다.

▲ 딘 콩거(Dean Conger)

아래는 그가 1978년 중국을 방문했을 당시에 촬영한 사진 중, 중국의 강과 그 근처의 풍경을 담은 모습이다.

▲ 간쑤성 톈수이시의 무산현(武山县, 우산현) 다닝허(大寧河)를 운행하는 '삼판(舢舨)'. 바닥이 평평한 중국식 목조선인 삼판은 긴 노를 이용해 바닥이나 바위벽을 밀면서 협곡에서 배를 통제했다.

▲ 다닝허의 소삼협(小三峽) 지역. 이 당시에는 삼판과 같은 소형선박만 다닐 수 있었으나 삼협댐(三峡坝, 싼샤 댐)이 건설된 후 대형여객선도 오가게 되었다.

▲ 소삼협(小三峽)은 1970년대 당시에도 그림같이 아름다웠으나 이곳을 오가는 배는 현지인이 짐을 수송하거나 물고기를 잡기 위한 것이었을 뿐 관광객은 거의 없었다.

▲ 양쯔강 삼협(長江三峽, 장강삼협)을 지나가는 여객선.

▲ 양쯔강 상류의 취탕시아(瞿塘峡), 우시아(巫峡), 시링시아(西陵峡)를 합쳐 '장강삼협(長江三峽, 장강삼협)'이라 칭한다.

양쯔강(揚子江, 長江)에 떠있는 삼판.

▲ 양쯔강은 6,300km로 아시아에서 가장 긴 강으로 알려져 있다.(세계에서 3번째). 또 세계에서 오염이 가장 심한 강이라는 불명예도 함께 안고 있다.

▲ 양쯔강에서 바지선을 밀면서 운항 중인 예인선.

▲ 양쯔강을 오가는 대형여객선과 소형목조선 삼판이 함께 떠있다.

▲ 양쯔강변에 야크가죽으로 만든 혁선(革船)이 정박하고 있다.

▲ 양쯔강의 좁은 협곡을 지나가는 배들이 서로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거리를 주시하고 있다.

▲ 양쯔강 협곡의 암벽에 새겨진 부처의 부조상.

▲ 쓰촨성 러산(乐山)시의 러산대불(乐山大佛).

양쯔강의 지류인 민강(岷江), 다두허(大渡河), 칭이강(靑衣江)이 합류하는 지점에 있으며 높이 71m, 폭 28m에 달한다. 당나라 시대인 713년에 건설을 시작해 90년간 조각하였다.


▲ 러산대불 쪽에서 바라본 강. 불상은 어메이산(峨眉山) 정상을 마주 보고 있으며, 이곳에 중국 최초의 불교 사찰이 서기 1세기에 건립되었다. 어메이산과 러산대불은 불교의 성지로 1996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었다.

▲ 러산대불은 자연재해가 오면 눈을 감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불상이 지어진 목적도 강한 물살로 인한 선박의 전복사고와 강 근처의 잦은 수해를 방지하고자 하는 것이었다. 대불의 기단 오른쪽에 강의 수위를 측정할 수 있는 표시가 보인다.

▲ 러산대불의 발가락. 발가락 하나의 길이만 해도 160cm에 달한다.

▲ 상하이의 수원 황푸강(黄浦江). 황푸강은 '상하이의 모친하(母親河)' 한국식 표현으로는 '상하이의 젖줄'이라고 불린다.

▲ 황푸강에 떠있는 배들. 황푸강의 길이는 약 114km, 너비는 300~700m이다.

▲ 황푸강에 정박해 있는 배들.

▲ 상하이 황푸강 부두. 황푸강은 일 년 내내 결빙되지 않아 중요한 항구로 사용되는 곳이다.

▲ 황푸강 서쪽의 와이탄(外灘). 1978년의 모습은 황량하지만 이 일대는 현재 상하이에서 가장 대표적인 관광지이다.

▲ 와이탄의 손수레. 오늘날에는 거대금융센터들이 즐비한 곳으로 '아시아의 월스트리트'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 상하이 쑤저우허(蘇州河)의 모습. 장강(양쯔강)의 지류인 우쑹강(呉淞江)이상하이 시내를 흐르는 54km 구간을 '쑤저우허'로 칭하고 있다.

▲ 상하이 쑤저우허의 외백도교(外白渡桥, 와이바이두차오). 원래 목조다리가 놓여 있던 곳으로 자동차가 도입되기 시작하면서 중국 최초의 강철다리로 1907년 건설되었다. 오늘날 쑤저우허에는 31개의 교량이 놓여있다.

▲ 푸젠성 취안저우(泉州)시의 안핑다리(安平桥). 송나라 시대인 1138년에 건설된 것으로, 길이 2255m의 세계에서 가장 긴 고대 징검다리로 알려져 있다.

▲ 난징 양쯔강대교(南京长江大桥)의 교두보에 있는 공농병학상(工农兵学商) 조각. 중국 인민을 뜻하는 노동자, 농민, 군인, 학자, 상인의 조각상이다.

▲ 난징 양쯔강대교는 1968년 양쯔강의 세 번째 다리로 개통되었다. 이곳에서 2006년까지 38년간 2,000명 이상의 사람들이 목숨을 끊으며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금문교(Golden Gate Bridge)와 불명예를 다투고 있다.

▲ 공농병학상(工农兵学商)과 삼면홍기(三面红旗)가 함께 나온 사진

멀리 보이는 조각은 삼면홍기(三面红旗) 운동을 뜻하는 깃발조각으로 중국 공산당이 내걸었던 사회주의 건설의 정치구호인 총노선(总路线), 대약진(大跃进), 인민공사(人民公社)의 3가지 경제정책을 뜻한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