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8년, 벨기에 임페리아(Imperia) 옥상 트랙

1923년에 건설된 벨기에 임페리아(Imperia) 옥상 자동차 시승 트랙은 토리노의 '링코토 피아트 공장(Lingotto Fiat Factory)' 비슷한 건축물이다.

1906년 벨기에의 자동차 메이커로 문을 연 임페리아는 1946년까지 자사 제품을 생산하였으나, 1948년 이후 내리막길을 타면서 조립생산으로 근근히 명맥을 이어가다가 1958년에는 완전히 문을 닫아버렸다. 

이후 오랜 세월이 흘러 2011년, 임페리아 GP(Imperia GP)가 판매되며 다시 부활하였다.


초기 임페리아의 테스트 운전은 공장이 위치한 마을의 도로에서 시행되었다. 

하지만 생산량이 늘어남에 따라 자동차 시승은 잦아졌고, 시골마을의 닭이나 가축들이 차에 치어죽는 사고가 빈번하게 일어났다. 때로는 주민들도 갑자기 나타난 '금속 괴물'에 피해를 입기도 하였다.


결국 임페리아는 벨기에 트루즈(Trooz)의 네소부(Nessonvaux)라는 곳에 위치한 공장 옥상에 길이 약 1km정도의 트랙을 설치했다. 공장이 문을 닫으며 현재는 이 트랙도 불과 수십미터 정도만이 남아있다.


 임페리아(Imperia) 옥상 트랙


대기중인 시승차량


공장 정문


공장 정문


테스트 중인 차량들


같은 위치의 현재모습


현재 남아있는 옥상 트랙의 위치

현재 남아있는 옥상 트랙의 흔적


비교적 깨끗한 노면


옥상 트랙


옥상 트랙


옥상 트랙


한쪽 귀퉁이만이 보존되어 있다


폐허가 된 트랙


폐허가 된 트랙


공장의 지붕


공장 지붕과 트랙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